2020년 호주 오픈 대 축제의 서막을 알리다.

1월 14일 정현, 이덕희 선수 예선전에 참가

최재국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0:17]

[다경뉴스=최재국 기자] 2020년 1월 14일 호주오픈테니스는 예선 전을 시작으로 대 축제의 서막을 알렸다.

▲ 정현 선수 ATP 프로필  © 최재국기자

 

대한민국의 최고 랭킹인 권수우 선수는 본선에 바로 이름을 올렸다. 2018년 4강 신화를 쏜 정현 선수는 본선 출전 랭킹에 미치지 못해 예선 전을 치르게 되었다. 이덕희 선수도 예선 전에 참가한다.

 

한편 남지성 선수는 송민규선수와 짝을 이뤄 복식에 출전한다.

 

▲ 이덕희 선수 ATP 프로필  © 최재국기자

 

호주 오픈 예선 전은 한 조에 8명이 토너먼트로 1명이 본선에 합류한다. 세 번을 연속으로 이겨야 본선에 진출한다. 본선 경기 보다 더 어렵다는 예선 경기에 정현, 이덕희 선수가 선전하여 대한민국 남자 선수 3명이 단식 본선에서 경기하게 되기를 기대한다.

최재국기자

최재국 기자 (time513@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