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손병복 울진군수, 제9회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 수상

- 한국언론연합회 등이 주관, 지방행정 부문 대상
- 원자력수소 국가산업단지 추진을 통한 지역발전 기여도 인정

정나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6/28 [18:31]

손병복 울진군수, 제9회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 수상

- 한국언론연합회 등이 주관, 지방행정 부문 대상
- 원자력수소 국가산업단지 추진을 통한 지역발전 기여도 인정

정나영 기자 | 입력 : 2024/06/28 [18:31]

[다경뉴스=정나영 기자] 손병복 울진군수가 6월 28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제9회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지방행정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 손병복 울진군수 '제9회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 수상     ©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은 한국언론연합회 등이 주관해 매년 각 분야의 우수한 전문성과 뛰어난 리더십을 바탕으로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한 대상자를 발굴해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은 지난 2년 민선8기 손병복 울진군수의 군정 운영이 지방소멸 위기 속에서 지역과 사회발전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를 받아 수상하게 됐다. 

 

손병복 군수는 민선8기 원자력수소 국가산업단지의 적극적인 유치 활동을 통해 후보지에 선정되고, 선제적인 입주기업 수요확보 등을 통해 올해 6월 국무회의에서 국가정책 사업으로 결정됨에 따라 7월 기재부의 예타면제 확정만을 앞두고 있다. 

 

이러한 손병복 군수의 군정 운영은 울진군 발전과 더불어 탄소중립시대 경제적인 수소생산을 통해 국가 경쟁력 도약을 위한 기회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신한울 3·4호기 건설이 지역경제에 직접적인 효과를 줄 수 있도록 사업시행자, 주 설비 시공사와 상생협력을 맺는 등의 노력이 공로로 인정받았다.

 

이외에도 ▲경쟁력있는 울진형 산업기반 구축 ▲울진관광 1,000만 시대 준비 ▲보편적인 복지체계 기반 마련 ▲안전하고 쾌적한 정주여건 마련 ▲군민과 소통하고 섬기는 행정 실현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하며 지역의 경제 활성화 및 발전에도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오늘의 수상은 저를 믿고 함께 해준 울진 군민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라며 “취임 2주년을 맞아 그동안의 노력이 어느정도 인정을 받는 것 같아 매우 기쁘고 앞으로도 지방소멸의 위기를 딛고 지방정부 시대를 선도하는 울진군으로 성장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손병복 울진군수 '제9회 한국을 빛낸 사회발전 대상' 수상     ©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