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8/27 [07:51]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1/08/27 [07:51]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패션과 문화를 기반으로 매달 독창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매거진 <데이즈드>가 2021년 9월호를 통해 배우 고민시의 화보를 공개했다.

 

▲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배우 고민시는 영화 <마녀>로 얼굴을 알린 후, 드라마 <라이브>와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오월의 청춘> 등에 출연해 다채로운 캐릭터 소화력을 뽐냈다. 이어 두 편의 차기작 드라마 <지리산>과 영화 <밀수> 공개를 앞두고, 그는 <데이즈드>와 함께한 화보를 통해 안부를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민시는 다양한 콘셉트의 의상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개성 있는 아름다움을 뽐냈다. 그는 같은 컬러, 대비되는 패턴을 매치한 스타일링으로 독특한 모습인가 하면, 티셔츠를 마구 엮어 뒤집어써 엉뚱하면서도 귀여운 모습이기도 했다. 또 슬리브리스 드레스엔 볼 캡을 써 반항적인 청춘의 모습을 연상케 하기도 했다.

 

▲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고민시는 화보 촬영과 함께한 인터뷰에서 연기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시국이 시국인지라 대중이 TV나 영화를 보는 순간만이라도 힘든 걸 잊고 행복했으면 좋겠다”며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고 했다. 예를 들어, 그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오월의 청춘>에 대해 “‘명희’가 비극을 맞이하는 마지막 장면을 찍는 날, 슛이 들어가기 전 땅에 누울 때부터 눈물을 주체할 수 없었다”며, “무엇보다 진심을 담아 ‘명희’가 되려 했다”고 회상했다.

 

▲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또 “관객에게 좋은 에너지를 주는 배우가 꿈”이라며, “더 많은 관객에게 닿기 위해 지난해부터 영어 공부를 열심히 하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외에도 그는 “감정을 전달하는 데 가장 확실한 방법은 눈이라고 생각한다”며 “연기할 때 눈에 마음의 힘을 담으려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고민시는 해당 화보에서 완벽한 비주얼을 선보이며, 셔터 소리에 맞춰 다양한 포즈와 표정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눈이 아름다운 배우 고민시와 <데이즈드>가 함께한 화보는 <데이즈드> 9월호와 홈페이지 (www.dazedkorea.com),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공식 소셜 네트워크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 내 재능을 많은 분께 베풀고 싶다, 고민시 '데이즈드'와 함께한 9월호 화보 공개

  • 도배방지 이미지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포토] 대구의 명소 해바라기 풍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