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양경찰서, 재난안전통신망 구축사업 준비 순항

육․해상 연계 재난 대응기관 통신망 하나로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21:30]

포항해양경찰서, 재난안전통신망 구축사업 준비 순항

육․해상 연계 재난 대응기관 통신망 하나로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1/04/05 [21:30]

[경북다경뉴스=백두산 기자]포항해양경찰서는 해양재난 대응력 강화를 위해 2022년까지 바다와 육지를 연계하는 ‘재난안전통신망’구축 및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포항해경, 재난안전통신망 단말기 사진

 

해양수산부의 연안으로부터 100km 떨어진 해상의 해경 경비함정간의 초고속 해상 무선통신망(LTE-M)과 행정안전부의 재난안전통신망을 각 구축․통합하여, 통화권을 벗어난 해역에서도 위성통신망을 연계하여 통신체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재난안전통신망을 구축하기 전까지는 해경, 경찰, 소방 등 재난대응 기관 간 사용하던 통신망이 달라 소통에 한계가 있었으나, ‘재난안전통신망’ 구축으로 기관 간 통합 구조 및 체계적 상황 전파가 가능해지고 음성에 한정되었던 정보 또한 영상․사진으로 확대되어 대형 재난 발생시 신속하고 유기적인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사진설명=포항해경, 재난안전통신망 단말기 사진

 

포항해경 관계자는 ‘재난안전통신망 구축이 완료되면 시범운영을 통해 문제점을 개선하고 해상에서 재난 사고 발생시 관계 기관과 협력을 통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최일선 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대구 수목원, 예쁜 으름덩굴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