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소방서, 출산 산모 긴급 후송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20:41]

의성소방서, 출산 산모 긴급 후송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1/01/13 [20:41]

[경북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의성소방서(서장 전우현) 구급대원의 신속하고 적절한 응급처치로 산모의 건강한 출산과 신생아의 소중한 생명을 지켰다.

 

▲ 의성소방서, 출산 산모 긴급 후송  © 백두산 기자

 

지난 13일 오전 2시40분경 의성군 봉양면에 거주하는 32주 임산부가 분만(출산)상태라고 119에 신고했다.

 

신고접수를 받은 의성소방서 구조구급센터 석영습, 김종찬, 허소현 구급대원은 현장으로 즉시 출동했다.

이들 구급대원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남편이 남자아기를 수건으로 감싸들고 있으며, 모체의 태반까지 나온 상태로 아기와 연결되어 있었다. 

 

대원들은 지도의사의 의료지도를 받으며 신생아의 상태를 확인 후 탯줄, 체온유지, 산소공급 등 응급처치를 시행하며 병원으로 안전하게 이송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언제 어디서나 소중한 새 생명 탄생을 돕는 든든한 지원군으로서 구급대가 해야 할 역할을 충실히 해나겠다.”고 전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의성소방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대구 동구 안심습지 고니의 비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