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맛’예천 사과, 대만 수출길 올라

30일 대구경북능금농협 예천경제사업장에서 수출 선적식 가져… 해외시장 공략

김순규기자 | 기사입력 2020/12/31 [00:51]

‘꿀맛’예천 사과, 대만 수출길 올라

30일 대구경북능금농협 예천경제사업장에서 수출 선적식 가져… 해외시장 공략

김순규기자 | 입력 : 2020/12/31 [00:51]

[경북다경뉴스=김순규 기자] 예천군은 30일 예천읍 소재 대구경북능금농협 예천경제사업장에서 박근노 농정과장, 수출사과 작목반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예천사과 대만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 ‘꿀맛’예천 사과, 대만 수출길 올라  © 김순규 기자

 

이번에 대만으로 선적되는 사과는 12.5톤, 4천8백여만 원으로 대만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서며 예천 사과의 우수성을 해외시장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예천 사과는 해발 300m의 소백산맥 중산간지에서 재배돼 풍부한 일조량으로 과육이 단단하고 아삭한 식감은 물론 당도가 높아 해외 바이어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정욱 장장은 “올해 코로나19와 과수화상병 등으로 어려움을 겪은 농가들 소득증대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해외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해 예천 사과의 부가 가치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예천군 관계자는 “올해는 유례없는 긴 장마, 냉해, 폭염 등 자연재해와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면서도 최고 품질의 예천 사과를 키워내기 위해 노력해 준 농가에 감사하다.”며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예천 사과가 수출 주력 상품으로 당당히 자리매김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꿀맛’예천 사과, 대만 수출길 올라  © 김순규 기자

세상의 어떤것도 그대의 정직과 성실만큼 그대를 돕는 것은 없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대구 동구 안심습지 고니의 비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