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코로나19 피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박정훈기자 | 기사입력 2020/10/17 [00:41]

청송군, 코로나19 피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박정훈기자 | 입력 : 2020/10/17 [00:41]

[경북다경뉴스=박정훈 기자] 청송군은 코로나19의 피해로 소득이 감소하여 생계가 곤란한 위기가구에 대해 긴급생계비(전액 국비)를 지원한다.

 

▲ 사진설명=청송군, 코로나19 피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박정훈 기자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가구소득이 25% 이상 감소한 기준중위소득 75% 이하(4인 기준 356만원)에 재산이 3억원 이하인 가구다.

 

단,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비)와 같은 기존 복지제도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새희망자금, 근로자고용유지지원금, 청년특별취업지원참여자, 구직급여 등 다른 코로나19 정부 지원제도 대상가구는 제외된다.

 

지급액은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이상 가구 100만원으로, 소득 및 재산 조사를 거쳐 다음 달 이후 지원 결정가구에 현금으로 1회 지급된다.

 

온라인 신청은 10월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해 세대주가 신청 가능하고,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통한 오프라인 신청은 10월 19일 ~ 30일까지 세대주뿐만 아니라 가구원, 대리인도 신청할 수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청송군은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주민들의 생활 안정화를 위해 긴급생계지원금을 신속하게 지급할 수 있도록 행정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번 지원금으로 위기에 처한 군민들이 재기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죽기 살기로 했는데 그때는 졌다. 그런데 이번에는 죽기로 했고 이겼다. 그게 답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핑크빛 꿈길처럼 핑크뮬리!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