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구룡포앞 어선-화물선간 충돌, 인명피해 없어

9월 12일 새벽 채낚기어선, 시멘트 운반선 충돌, 포항해경 구조 나서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9/12 [18:05]

포항 구룡포앞 어선-화물선간 충돌, 인명피해 없어

9월 12일 새벽 채낚기어선, 시멘트 운반선 충돌, 포항해경 구조 나서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0/09/12 [18:05]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포항해양경찰서(서장 이영호)는 9월 12일 토요일 새벽 5시 27분경 포항 구룡포 북동쪽 4해리 해상에서 어선과 화물선이 충돌하였다고 밝혔다.

 

▲ 충돌 상선   © 심영숙 기자

 

해경은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어선과 화물선이 충돌로 양측 선수 일부가 파손되었다고 전했다.

 

사고는 구룡포항으로 입항하던 채낚기 어선 A호(40톤, 승선원 9명)와 영일만항을 향하던 화물선 D호(시멘트 운반선, 승선원 16명)가 구룡포 앞 해상에서 충돌하였고,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함정, 구룡포파출소 연안구조정 등을 현장에 급파해 인명 구조에 나서는 한편, 음주측정을 하는 등 사고경위를 조사했다.

 

해경은 양 선박이 우천 중 서로를 발견하지 못하고 충돌하였고, 이 과정에서 어선 A호가 승선원 변경신고를 하지 않고 운항한 것을 적발하고, 화물선에 대해서도 경비함정을 보내 자세한 충돌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포항해경 관계자는“사고해역은 어선의 출입항이 잦고, 포항을 향하는 대형선박의 마주침이 많은 곳”이라며, “사고 예방을 위해 이곳을 운항하는 선박들은 해상교통 운항규칙을 지키고, VHF통신기를 상시 청취 및 구명조끼를 반드시 착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제철 맞은 상주 화동 팔음산 포도 출하 준비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