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경상북도여성기업인협의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경북도에 성금 1천 40만원 기부로 지역사회 고통 나누기 동참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7:45]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사)경상북도여성기업인협의회(회장 김경미, 수성F.L(주) 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도에 재난상황 극복에 사용해 달라며 25일 성금 1천 40만원을 전달했다.

 

▲ 경북여성기업인협의회 코로나19극복 성금전달  © 백두산 기자

 

김경미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하루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고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성금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되어 코로나19로 경제활동을 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도민들과 코로나19의 예방ㆍ방역ㆍ소독ㆍ검사ㆍ치료ㆍ긴급생계지원 등 필요한 곳에 사용될 예정이다. 

 

(사)경상북도여성기업인협의회는 여성기업인 상호간의 경영, 자금, 마케팅 등의 정보교류와 여성기업인의 권익 향상을 위해 2004년 설립되어, 총 14개 지회에 경북 소재 중소제조업체 여성대표 245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기업들도 어려울 텐데 성금을 기부해주신 (사)경상북도여성기업인협의회에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경북도는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중소기업을 위해, 1조원 규모의 특별경영자금 융자 지원을 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