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본부, 감포중학교 컴퓨터 자격증 취득반 강좌 지원

19명 합격으로 겨울방학 알찬 결실 맺어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0/03/16 [17:38]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가 지원하고 감포읍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최학렬)가 주관한 지역 인재양성 특화교육 “컴퓨터 자격증반 강좌”에 참여한 감포중학교 22명의 학생 중 19명이 ITQ 자격증을 취득했다.

 

▲ 월성본부, 감포중학교 컴퓨터 자격증 취득반 강좌 지원  © 백두산 기자

 

겨울방학을 맞아 개설한“컴퓨터 자격증반 강좌”는 여건상 컴퓨터 교육을 접하기 어려운 감포 지역 중학생을 위해, 전문 강사를 초빙하여 지난 1월부터 총 16회에 걸쳐 수업을 진행했다. 2월 23일 시험을 거쳐 3월 12일 결과가 발표되어 학생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연장된 겨울방학 기간에 알찬 결실을 맺었다.

 

최학렬 감포읍 주민자치위원장은 학생들에게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고 있는 월성원자력본부에게, 우리 학생들이 열심히 노력한 결과 자격증 취득으로 보답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이번 교육과정 개강식에 직접 참석해 참석학생들을 격려한 김형일 월성본부 대외협력처장은 “좋은 결실을 맺은 학생 여러분께 진심으로 축하를 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하고 실속 있는 교육프로그램의 지원을 약속드리며, 이를 통해 학생들이 지역을 대표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월성본부, 감포중학교 컴퓨터 자격증 취득반 강좌 지원  © 백두산 기자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월성원전본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