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산림청, 산불방지비상체제 돌입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20:18]

[다경뉴스=백두산 기자]남부지방산림청은 산불조심기간인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산불 대응을 위해 산불재난특수진화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 [남부지방산림청 전경]산불재난특수진화대 운영 배치 등 산불방지비상체제 돌입     ©백두산 기자

 

이번에 선발된 83명(공무직 28명, 기간제근로자 55명)은 남부지방산림청 및 5개 국유림관리소(영주·영덕·구미·울진·양산)에 배치됐다.

 

평상시에는 인화물질제거, 산불예방활동, 진화자원 정비, 교육·훈련 등 산불재난에 대비한 대응태세를 유지하고, 산불발생 시에는 국·사유림 구분 없이 최일선 투입 및 기계화 산불진화시스템으로 효율적이고 전방위적인 산불예방·진화업무를 수행한다.

 

임원필 산림재해안전과장은 “산불재난특수진화대 운영으로 대형산불방지 등 산림재난의 신속한 대응으로 대국민 안전을 확보하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에 따른 불법소각산불 제로화에 국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