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정식 대표, 여야는 설 연휴 민심 제대로 새겨 듣고 4·15총선 준비하라

엄재정기자 | 기사입력 2020/01/27 [17:54]

 

[다경뉴스=엄재정 기자] 여야가 ‘설 연휴 밥상머리 이슈’ 선점을 위한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27일 논평을 통해 "여야는 설 연휴 민심 제대로 새겨 듣고 4·15총선 준비하라"고 주문했다.

 

▲ 홍정식 대표, 여야는 설 연휴 민심 제대로 새겨 듣고 4·15총선 준비하라   © 엄재정 기자

 

또한 활빈단은 여야정당에 공허한 장밋빛 공약 남발을 접고 등어리 휘어진 민생경제를 활기차게 할 정책 제시와 함께 눈도장이나 찍으러 다 니는 정치인 배제하고 국익,공익,민익을 행동으로 실천하는 제대로 된 인물 발굴과 함께 공정한 공천을 요구했다.

 

이어 활빈단은"보수야당이 통합을 못이루면 결과가 불보듯 뻔하다"며 "표를 달라고 하기전 에 ‘보수 빅텐트’를 본궤도에 올려 놓으라" 고 목소리를 높혔다.

엄재정기자

희망, 가장 현명한 사람은 자신만의 방향을 따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홍정식 활빈단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