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귀농인을 위한 맞춤형 지원사업 신청 접수중

귀농 지원사업 2월 6일까지 신청 가능

나경희기자 | 기사입력 2020/01/16 [17:35]

▲ 김충섭 김천시장     ©

[다경뉴스=나경희기자]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도시민의 성공적인 농업·농촌 정착 유도와 지역농촌 활성화를 위해, 귀농 정착 지원사업 등 6개 사업, 93개소의 2020년 귀농 지원사업을 2월 6일까지 신청받고 있다.

 

2019년과는 달리, 2020년에는 귀농 지원사업의 대상자를 대폭 확대하였다.

 

신청기한은 농촌지역으로 전입 후 3년에서 5년 이내, 연령은 62세에서 65세 이하로지원조건을 완화했다.

 

맞춤형 정보제공, 교육 및 농업창업지원, 융자사업 등을 확대하여 귀농인들이김천에서 제2의 인생을 살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주요사업으로는 귀농인의 집 조성, 체류형 숙소 리모델링 지원, 귀농 정착 지원, 농가주택 수리비 지원, 귀농인 농업인턴,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 기초영농(귀농) 교육 등이 있다.

 

금년 사업은 거주지 읍면동사무소를 통해 2월 6일까지 신청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김천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gca.gc.go.kr) 공지사항을 통해서도 확인할수 있다.

 

김천시농업기술센터소장(서범석)은 “예비 귀농인들이 안정적으로김천에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계속 연구·발굴하여, 김천을귀농 최적지로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나경희기자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