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졍재 의원, 중소기업제품의무구매 비율 50% 이하.. 국가기관ㆍ공공기관 총 17곳

외교부 25.1%, 새만금개발청 29.6% 등 50%이하 구매 17곳

김은하기자 | 기사입력 2019/10/09 [05:30]

- 중기부, 50%이상 구매 권장하지만 위반시 제재조치 없어...

- 김정재 의원,“중소기업제품구매 활성화 방안 적극 마련 해야”

 

▲ 김정재 국회의원     ©김은하기자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2018년 중소기업제품(공사․물품․용역 합산)을 50%이상 구매하지 않은 국가기관 및 공공기관은 총 17곳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법률』(판로지원법) 시행령 (4조3항)에 따르면, 공공기관은 연간구매총액의  50%이상을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해야한다. 하지만 이를 지키지 않았을 시 제재할 법적 근거가 없어 제도 실효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김정재 의원(자유한국당·포항북)이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제출받은 ‘국가기관 및 공공기관의 2018년 중소기업 제품 구매 비율’에 따르면 50% 미만인 국가기관 및 공공기관은 총 17곳으로 나타났다. 

 

국가 기관으로는 외교부 25.1%, 새만금개발청 29.6% 등 총 4곳이고 공공기관은  김포도시공사가 8.2%로 가장 낮았고, 주식회사 에스알이 13.4%, 양평지방공사 15.3%, 한국가스공사 34.5%등 13곳으로 나타났다. 중기부 측은 “매년 50%이상 의무 구매하도록 기관들에게 권장하고 있다”며 “의무구매 사항을 위반하더라도 제재할 근거가 없어 강제할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이에 김정재 의원은 “중소벤처기업부는 판로지원법의 취지를 살릴 방법을 고안해야한다”고 말하며 “아울러 구매시스템 개선, 중소기업제품 성능 향상 등의 노력을 기울여 중소기업 제품의 구매 활성화 방안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은하기자

거짓이 잠깐 통할 수는 있지만 영원히 통할 수는 없다.
김은하 기자(dsb1009@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정재 국회의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