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중앙병원, 소외된 이웃 위한 성금 100만원 지정기탁

2011년 3월 설립, 2014년 2월 경산지역 유일의 종합병원 승격, 매년 다양한 후원 활동과, 직원들도 기부문화 확산에 앞장

이금구기자 | 기사입력 2019/09/10 [01:50]
[다경뉴스=이금국기자] 근원의료재단 경산중앙병원(이사장 정민혜)은, 6일, 남천면을 방문, 추석을 맞아 관내 독거어르신 및 저소득층 가구 대상자 5명에게 20만원씩 전달을 부탁하며 1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 경산시에 이웃사랑 성금을 기탁한 경산중앙병원     © 이금구기자
경산중앙병원은 매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랑의 손길을 전해 오고 있으며,  정민혜 이사장은 “우리 주변의 도움이 필요하지만 실질적으로 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훈훈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꾸준히 사회 공헌 활동으로 더불어 사는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산중앙병원은 2011년 3월 설립 이후, 3년 만인 2014년 2월에 경산지역 유일의 종합병원으로 승격되어, 매년 다양한 복지시설 등에 꾸준히 후원 활동을 해오고 있으며, 직원들이 매달 조금씩 기부하는 등 기부문화 확산에도 앞장서고 있어, 훈훈한 미담사례를 전하고 있다.

김상우 남천면장은, “어려운 이웃들의 복지 증진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는 경산중앙병원 이사장님과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기탁해 주신 성금은 독거어르신과 저소득 가구를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금구기자 yncnews@daum.net

사람이 재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