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8월은 주민세(균등분) 납부의 달

저는 납세의 의무를 다하는 시민입니다

나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8/13 [10:45]
▲ 김충섭 김천시장     ©

[김천시=나경희기자]김천시(시장 김충섭)는 2019년도 정기분 주민세(균등분) 6만 2천여 건에 10억원을 부과 고지했다. 
균등분 주민세 납세의무자는 매년 7월 1일 기준으로 김천시에 주소를 둔 개인(세대주)과 직전년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액 4천 800만원 이상인 개인사업자 및 사업소를 둔 법인이나 단체이다.  

 

개인 균등분은 교육세포함 1만 1천원, 개인사업자는 5만 5천원, 법인은 자본금과 종업원 수에 따라 5만 5천원 ~ 55만5천원까지 각각 부과된다.

 

올해 올해의 특이할 만한 내용은 미성년자 포함한 30세 미만 미혼자가 주민등록상 세대주이더라도 주민세(균등분)가 면제된다.
이는 미성년자, 학생, 취업준비생 등은 생계능력이 없거나 세금을 납부할 능력이 다소 없는 점을 고려하고 청년들의 사회진출을 지원하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이번에 고지되는 주민세 납기는 8월 16일부터 9월 2일까지이며 납세자들의 편의를 위해 고지서 없이도 가상계좌를 비롯해 ATM기를 통한 납부가 가능하며 위택스, 인터넷뱅킹 등 전국 모든 금융기관에서 편리하게 납부 할 수 있다.
김경희 세정과장은 “주민세는 다소 적은 소액이라 자칫 소홀할 수 있는 점을 감안, 적극적인 안내로 납기 내 완납 될 수 있도록 홍보에 최선을 다함은 물론 시민들에게 건전한 납세 풍토 조성에 동참하여 줄 것을 당부하면서 체납액 최소화에도 적극적으로 대처 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세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나경희기자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