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원예농협 원황배 베트남으로 첫 수출 실시

남도국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19:53]

[다경뉴스=남도국 기자]상주시는 8월 9일 상주원예농협과 회원 농가, 수출관계자, 상주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처음으로 베트남에 원황배를 수출했다.   

 

▲ 사진설명=상주시, 원예농협 원황배 베트남으로 첫 수출 실시     © 남도국 기자

 

수출 길에 오른 원황배는 16.2톤(40피트 컨테이너 1대, 금액 5천만원 상당)이며 ㈜에버굿을 통해 수출했다.

 

베트남은 동남아시아에서도 높은 경제성장률은 보이는 시장으로서, 많은 해외 농산물이 수입이 되고 있으나, 박항서 감독과 한류열풍으로 한국 제품이 현지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이번에 수출되는 배는 프리미엄 현지마트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베트남은 제사와 선물 문화가 발달해 추가 주문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한우 조합장은 “회원 농가의 노력 덕분에 수출 길을 열었다. 올해 첫 배 수출을 발판삼아 곶감, 샤인머스켓, 캠벨과 같은 다른 신선 농산물도 세계시장으로 뻗어나가는 한 해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