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화동면 평산리, 주민 체육공원 꽃모 식재 실시

평산리 마을에 핀 아름다운 가을꽃 이야기

남도국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19:42]

[다경뉴스=남도국 기자]상주시 화동면 평산리에서는 9일 이른 아침부터 마을 주민 40여명이 함께 모여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체육공원에 조경용 꽃모(메리골드, 맨드라미, 폐츄니아) 2,000본을 심고 풀 뽑기 등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 사진설명=상주시 화동면 평산리, 주민 체육공원 꽃모 식재 실시     © 남도국 기자

 

박희춘 이장은 “평산 마을은 충북 옥천군 청산면과 접해 있고, 최근 청포도(샤인머스켓) 재배농가가 늘어나면서 귀농·귀촌이 늘어나고 찾아오는 방문객이 많아 마을의 깨끗한 이미지를 심어주고자 주민 모두가 자발적으로 동참하게 되었다”며 주민들에게 고마울 따름이라고 말했다.

 

권도희 화동면장은 “마을 주민이 자발적으로 꽃을 심고 가꾸는 모습이 아름답다. 주민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남도국기자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