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제50회 ‘문화가 있는 명품화장실’ 우수업소 선정으로 Happy together 김천운동에 앞장서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나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8/05 [18:54]

[김천시=나경희기자]김천시에서는 7월 30일 관내 화장실 우수업소 대표와
평가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50회 문화가 있는 명품 화장실’ 우수업소 시상식을 최우수업소로 선정된 황악산아래(대항면 직지로 148)에서 가졌다.
 

▲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환경위생과     © 나경희기자

 

▲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환경위생과     © 나경희기자


이날 영예의 최우수상은 황악산아래(대표 김윤탁)가 수상하고 우수상은 오가다김천점(대표 장태경), 카페킨포크(대표 이명희), 정원석레스토랑(대표 김재득), 티하우스명륜(대표 손정열), 누에봉주르(대표 김민정)가 수상했다.

 

▲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환경위생과     © 나경희기자

 

▲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환경위생과     © 나경희기자

 

이번에 최우수로 선정된 황악산아래는 사용자의 편의와 건강을 위해
넉넉한 실내 공간에 수납공간 및 책꽃이가 잘 설치되어 있으며 세련된 이용시설과 화장실 상부에는 편백나무로 설비하고 유리로 된 창에서 자연채광이 들어올 수 있도록 하였다.

 

▲ 김천 화장실은 쉬어가는 문화 공간 !-환경위생과     © 나경희기자

 

특히 화장실 내부에 파이프를 이용한 공예작품으로 독특하게 꾸며져 있어 김천시가 표방하는 ‘편안한 공간속에서 사색하며 창조적인 아이디어를 이끌어 내고 휴식을 취 할 수 있는 명품화장실’의 조건을 잘 갖추어 심사에 참여한 평가위원들로부터 좋은 호평을 받았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우리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문화가 있는 명품화장실」사업이 한국화장실문화를 선도하고 있으며, 또한 시민이 행복한 김천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경희기자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