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휴가철 맞이 환경정화활동 펼쳐

남정면 일대, 불법 쓰레기 10톤 수거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7/04 [20:58]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영덕군 환경미화원과 직원 60여명은 3일 남정면에서 불법 쓰레기 정화활동을 실시해 약 10톤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 사진설명=영덕군, 휴가철 맞이 환경정화활동 펼쳐     © 백두산 기자

 

생활쓰레기는 물론 일부 사업장 폐기물이 투기된 곳이 경사가 심해 쓰레기를 자루에 담아 지게차를 사용해 들어 올리는 방식으로 수거작업이 진행됐다.

 

윤사원 환경위생과장은 “지속적인 환경정화활동과 지도단속, 관광지 쓰레기 되가져가기 캠페인을 벌이고 입간판 등을 설치해 쾌적한 관광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영덕군, 휴가철 맞이 환경정화활동 펼쳐     © 백두산 기자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