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주 의원, 구미형 일자리 창출 뒷받침 맞춤형 인재 육성 추진!

최계희기자 | 기사입력 2019/05/26 [05:31]

[다경뉴스=최계희기자] 백승주 국회의원(구미시 갑) 의원은 24일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구미형 일자리 창출에 반드시 필요한 맞춤형 인재 육성을 위한 ‘하이테크 융합센터’를 한국폴리텍대학 구미캠퍼스에 국내 최초로 구축하는 사업을 고용노동부 및 한국폴리텍대학과 협의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 백승주 의원, 고용노동부 및 한국폴리텍대학 관계자와 함께     © 최계희기자

 

“하이테크 융합센터는 4차산업 인재 육성을 위해 폴리텍대학이 수도권 지역에 추진한 ‘융합기술교육원’(성남 소재)의 장점을 살리고 단점을 극복한 4차산업 맞춤형 인재 육성기관”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백 의원은 “SK 하이닉스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유치 노력 추진 당시 구미의 가장 큰 걸림돌은 인재 부족이었다”며, “하이테크 융합센터가 폴리텍대학 구미캠퍼스에 설치되면 구미 지역에 첨단 산업 유치에 필요한 인재를 외부 유입에 의존하지 않고, 구미 지역 청년들을 첨단 산업 맞춤형 인재로 육성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백 의원은 “하이테크 융합센터는 구미와 경북의 지역 전략 신산업분야에 해당하는 3개과를 신설할 예정으로, 구미형 일자리의 중심 산업인 배터리 산업에 관련된 전공도 포함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한, “폴리텍대학 학과 신설이 구미 지역 대학에 개설된 학과와 상생 협력하는 방향으로 진행되어야 함을 고용노동부와 폴리텍대학에 강조했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백 의원은“앞으로 하이테크 융합센터 설치와 관련된 예산이 2020년 예산안 국회 심의과정에서 반드시 반영되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 이라고 말했다.

세상의 중요한 업적 중 대부분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끊임없이 도전한 사람들이 이룬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