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본격 모내기철 맞아 현장 방문

본격적인 모내기 현장에 시장 방문 및 소통의 시간 가져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5/15 [00:51]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주낙영 경주시장은 14일 본격적인 모내기철을 맞아 안강읍 소평들을 찾아 마을 주민들과 함께 풍년농사를 기원하면서 모내기를 돕고 참석한 마을 주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 사진설명=주낙영 경주시장, 본격 모내기철 맞아 현장 방문     © 백두산 기자

 

이날 행사는 (사)한국쌀전업농경주시연합가 모내기 행사를 통해 관내 쌀전업농들을 격려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모내기를 마친 후 농업인들과 농업정책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나누고 “쌀 생산 과잉으로 올해 쌀값 하락이 우려 되지만 경주시 쌀 전업농이 힘을 모아 어려운 시기를 지혜롭게 잘 대처해 나갈 것이라 믿고 있으며, 올해도 풍년 농사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는 쌀값 안정을 위해 논 타작물재배 지원 사업 참여농가에 100만원/ha을 전액 시비로 추가 지원하고, 5ha이상 타 작물 재배 단지에는 1억 원(50%보조) 상당의 타 작물 재배와 수확에 필요한 농기계를 5개소 지원하고 있다.

 

경주지역의 첫 모내기는 지난달 16일 월성동 남산들에서 실시한 바 있으며, 이달 중순부터 보름동안 본격적인 모내기가 진행된다.

 

▲ 사진설명=주낙영 경주시장, 본격 모내기철 맞아 현장 방문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