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종합장사시설 명칭 공모

김천시민 대상, 5월말까지 접수

나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5/01 [10:14]
▲ 김충섭 김천시장     ©

[김천시=다경뉴스]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는 봉산면 신암리 산5번지 일원에 조성하고 있는 김천시 종합장사시설 명칭을 공모한다. 


공모기간은 5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1개월간이며, 김천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응모방법은 김천시 홈페이지 “김천시 종합장사시설 명칭 공모” 창(시민마당→정책토론→설문조사)에 개인인증을 하고 들어가 ‘시설명칭과 명칭설명’을 등록하면 된다. 시에서 원하는 “시설명칭”은 김천시의 역사․문화․환경 등 지역적 특징과 상징적 내용을 반영하고, 추모시설로서 고인에게는 품격 있고 시민에게는 친근감을 주는 명칭, 시민 누구나 이용하는 공익시설이자 필수 생활시설로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명칭, 추모공원이자 시민의 편안한 쉼터가 될 수 있는 내용의 명칭이며, 글자 수 제한은 없다. 


접수된 명칭에 대한 심사는 독창성․친근감․호감도를 기준으로 1차 실무부서에서, 2차 시정조정위원회에서 실시하며, 6월 중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당선작을 발표한다. 시에서는 1차 심사 통과자 5명 중 최종 당선작 응모자에게는 50만원 상당, 나머지 4명에게는 10만원 상당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할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화장장․봉안당․자연장지 등 김천시 종합장사시설 건립 공사가 본격 시행됨에 따라 품격 있고 친근한 최고시설 이미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널리 시설명칭을 공모하게 되었다.’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