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조암로 전구간 개통, 월배지역 교통난 해소 기대

김형기기자 | 기사입력 2019/04/02 [16:47]

[다경뉴스=김형기기자] 조암네거리 ~ 월배차량기지 간 도로가 준공되어 조암로 전 구간이 전면 개통됨에 따라 월배지역의 상습정체로 인한 교통난이 해소 될 것으로 대구시는 기대하고 있다.

 

달서구 조암로는 월성네거리∼월배차량기지 구간 왕복 6차로, 총연장 2㎞로서 월성네거리∼조암네거리 구간 1,240m는 2001년에 도로가 완공되었으나 조암네거리∼월배차량기지 구간 760m는 미개설되어 차량들이 월곡로 및 월배로 등으로 우회하여 그동안 통행에 많은 불편을 겪어왔다.

 

또한, 월배지구의 급속한 도시화 진행으로 도시기반시설 확충 및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이 절실했고, 유천IC 개통으로 월배지구 일대에 교통난이 가중되어 출퇴근 시간 상습정체로 인한 교통난 해소가 시급한 상황이었다.

 

이러한 월배지구의 숙원사업 해소를 위해 시비 412억원으로 ’15년11월 착공, 이번달 3일 도로개설 공사를 완료하여 마침내 조암로 전 구간을 개통하게 되었다.


조암로 전 구간 개통으로 인하여 월배 신도시내 우회거리가 50%감소(1.6km→0.8km)되고, 20,000대/일의 교통량이 분산되어 월배지구내 조암남로, 월암로, 진천로 등 주요도로의 평균통행속도가 13km/h→32km/h로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며,

 

진천네거리 등 주요교차로 서비스 수준이 향상(E∼F→D)되는 등 월배지구내 교통여건이 크게 향상 되고 유천 I.C 접근성도 더욱 더 좋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에 전 구간 개통되는 조암로는 월배지구의 주간선 도로로서 교통난 해소 및 중심상업지역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그동안 공사로 인한 불편을 감수하며 개통을 기다려 주신 시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언제 어디서나 최대의 적은 자기 자신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